목록

Home

책표지

자본 과잉이 만들어낸 기회를 잡아라

갑작스럽게 전 세계에 저렴한 자본이 넘쳐 나고 있다. 이 자본은 도대체 어디에서 온 것일까? 저렴한 자본이 창출할 기회와 위협은 무엇인가? 투자자, 경영자, 노동자, 정책 입안자들에게 던..


이전

목록







Seizing the Opportunities Created by Superabundant Capital


For corporate leaders twenty-five years ago, capital was scarce and the cost of debt was high. The weighted average cost of capital hovered above 10 percent for much of the 1980s and ‘90s. In that environment, the best course of action was to avoid risky projects by using high hurdle rates. Only the projects with the greatest potential return on investment received funding.

But today, capital is no longer scarce, and it is no longer expensive. In fact, research by Bain & Company’s Macro Trends Group estimates that the amount of financial capital increased nearly 300 percent, from $220 trillion in 1990 to $600 trillion in 2010, and it is now equivalent to 9.5 times glob- al GDP.1 Because capital is so abundant, it is also cheap.

For most corporations, the marginal cost of borrowing capital, after taxes, is about 3 percent. That’s roughly the same as the inflation rate, so in real terms, the cost to borrow capital is essentially zero. That means companies can easily access all the capital they need to launch new product lines, build new facilities, purchase new technology, and acquire competitors.

What caused this change? After the real estate market crashed and the economy collapsed in 2008, the U.S. Federal Reserve, as well as central banks in other developed economies, slashed interest rates to unprecedented lows in an attempt to spark growth. Instead, the economy has grown slowly, and rates have increased only slightly over the past decade.

Demographic forces are also driving the explosion of capital. Aging Baby Boomers have passed their peak spending years and are now in saving mode as they try to build up a nest egg for retirement. The billions of dollars they are pouring into savings accounts are providing banks with capital that can be lent to businesses.

This mountain of superabundant cheap capital is poised to drive the Deployment Phase of the Fifth Techno-Economic Revolution. Whether we’re talking about manufacturing and service robotics, ultra-high-speed networks, or infrastructure for emerging markets, they all require lots of capital. In the past, capital has been costly and technology has been expensive, making these projects infeasible. But suddenly, a revolution in technology is exponentially improving price-performance, just as the cost of capital is making investment cheap. The result is that we can now build things that will transform lives in places that formerly didn’t make sense.

Superabundant capital is one of the key reasons that China can afford to transform Africa, as we discuss this month in our analysis of the trend, China Seeks to Unleash Africa’s Potential. Rather than close down factories and lay off workers, China can build mega-projects in Africa and elsewhere. South and Central Asia, as well as Africa and parts of Latin America have very low standards of living because they have no capital base. At a higher hurdle rate, no one could justify these investments. But the new reality makes it possible.

The biggest challenge of this glut of cheap capital is to avoid investing resources into programs in which borrowers can’t afford even the historically low interest payments.

That’s what happened with the sub-prime mortgages a decade ago and it may be happening today with student loans and sub-prime car loans. The challenge is to come up with solid opportunities to use huge amounts of cheap capital.

This is precisely why President Trump’s $1 trillion infrastructure proposal is so encouraging. Just as the interstate highways and airports of the 1950s and ‘60s transformed our lives, these new upgrades will make the next forty years dramatically different than the past. As we’ll demonstrate in our discussion of the trend America’s Trillion Dollar Infrastructure Build-Out, the current glut of cheap capital suddenly makes these once-impossible projects seem not only possible, but necessary.

For corporations, abundant capital means it will be necessary to change their approach to strategy. Instead of avoiding risk, leaders will have to learn to take risks and accept occasional failures as part of the learning curve. They will need to invest in experiments, just as Google does with everything from smart-home technologies to driverless cars. And they will need to invest in human capital, because talent is needed to generate and develop the ideas that lead to innovative new products and businesses.

Based on this trend, we offer the following forecasts for your consideration:

First, in an era of cheap, abundant capital, the basis of competitive advantage will change radically.

It’s no longer necessary to be frugal and to be adept at picking one winning project from among a dozen possibilities. Going forward, companies will need leaders who are bold enough to take advantage of the opportunity to place several bets simultaneously. Instead of buying back their own stock, businesses will need to obtain and invest capital in new products, new services, and new markets. They’ll need to reduce the high hurdle rates that were necessary when capital was scarce and expensive; research shows that hurdle rates have barely changed over the past decade. And leaders will need to closely monitor performance so they can quickly abandon projects that are failing, while doubling down on those that succeed.

Second, easy access to essentially free capital will fuel companies that will win markets by focusing on growth rather than profitability.

Consider Amazon. As Porter Stansberry recently pointed out, Amazon has nearly doubled its revenues from $80 billion to $140 billion, yet its profit margins remain unchanged at less than 2 percent.2 Amazon can expand into a multitude of new businesses because it doesn’t need cash flow from its existing businesses since it doesn’t cost the company anything to borrow all the capital it needs. Incredibly, Amazon has invested $17 billion into its new and existing businesses over the past three years, while its profits have only reached $3 billion on revenues of $320 billion over that period. In its entire existence, Amazon’s retained earnings are less than $5 billion, yet it has been able to borrow $7.5 billion over the past two years, and now has a market capitalization of nearly $500 billion.

Third, capital is likely to remain abundant until at least 2030.

Bain & Company’s Macro Trends Group estimates that by 2020 the amount of financial capital will increase to $900 trillion, up from $600 trillion in 2010, measured in 2010 prices and exchange rates.3 By 2025, the world is likely to have more than 1 quadrillion dollars in financial assets.

Fourth, developing countries will increasingly contribute to the growth in global financial capital.

China, India, and other developing economies are just beginning to develop their financial markets. Bain’s research suggests that these countries will be responsible for creating more than 40 percent of the increase in global financial assets from 2010 to 2020 and beyond.

References
1. Harvard Business Review, March?April 2017, “Strategy in the Age of Superabundant Capital,” by Michael Mankins, Karen Harris, and David Harding. ⓒ 2017 Harvard Business Publishing. All rights reserved. https://hbr.org/2017/03/strategy-in-the-age-of-superabundant-capital2. Daily Wealth, May 4, 2017, “A Bubble in This Sector Could Trigger the Next Financial Crisis,” by Porter Stansberry. ⓒ 2017 Stansberry Research LLC. All rights reserved. http://www.dailywealth.com/3535/a-bubble-in-this-sector-could-trigger-the-next-financial-crisis3. Harvard Business Review, March?April 2017, “Strategy in the Age of Superabundant Capital,” by Michael Mankins, Karen Harris, and David Harding. ⓒ 2017 Harvard Business Publishing. All rights reserved. https://hbr.org/2017/03/strategy-in-the-age-of-superabundant-capital








갑작스럽게 전 세계에 저렴한 자본이 넘쳐 나고 있다. 이 자본은 도대체 어디에서 온 것일까? 저렴한 자본이 창출할 기회와 위협은 무엇인가? 투자자, 경영자, 노동자, 정책 입안자들에게 던지는 의미는 무엇인가?


25년 전, 기업 리더들에게 자본은 늘 부족한 것이었고, 부채에 대한 비용은 높았다. 가중평균 자본비용(weighted average cost of capital, 기업자본을 형성하는 각 자본의 비용을 자본구성비율에 따라 가중평균한 것)은 1980년대와 1990년대 대부분 동안 10 퍼센트를 상회했다. 그러한 환경에서 최선의 행동은 최소기대수익률(hurdle rate)을 활용하여 위험한 프로젝트를 회피하는 것이었다. 즉, 투자 수익률이 가장 높은 프로젝트에만 자금을 지원하는 것이다.


그러나 오늘날은 어떤가. 자본은 더 이상 부족하지 않으며 더 이상 비싸지도 않다. 실제로 베인&컴퍼니(Bain & Company)의 매크로 트렌드 그룹 (Macro Trends Group) 연구에 따르면 금융 자본 규모가 1990년 220조 달러에서 2010년 600조 달러로 거의 300 퍼센트 증가했으며 현재 이 규모는 전 세계 GDP의 9.5배에 해당한다. 자본이 너무 풍부해져서, 자본이 너무 저렴해진 것이다.


대부분의 기업들에게 세후 차입 자본의 한계비용(marginal cost)은 약 3 퍼센트다. 이것은 인플레이션율과 거의 동일하므로 실질적 측면에서 자본 차용 비용은 거의 0이다. 즉, 기업은 새로운 제품 라인을 출시하고, 새로운 시설을 만들고, 새로운 기술을 구매하고, 경쟁 업체를 확보하는 데 필요한 모든 자본에 쉽게 접근할 수 있는 것이다.


이러한 변화의 원인은 무엇일까? 2008년 부동산 시장과 전체 경제가 붕괴된 후 다른 선진국의 중앙 은행과 미연방준비제도이사회(Federal Reserve)는 성장을 촉발시키기 위해 전례없는 낮은 수준으로 금리를 인하했다. 이로 인해 경제는 천천히 성장했고 지난 10년 동안 금리는 아주 소폭만 올랐다.


인구 통계학적 힘 또한 자본의 폭발을 주도하고 있다. 이제 나이가 든 베이비붐 세대는 정년에 들어서면서 은퇴 자금을 위한 저축 모드에 돌입했다. 이렇게 저축 계좌에 쏟아져 들어오는 수십억 달러의 돈은 은행이 기업에 대출해줄 수 있는 자본을 제공하고 있다.


이 엄청나게 저렴한, 산더미처럼 쌓인 자본은 제5차 테크노-경제 혁명 전개 단계를 주도할 태세다. 제조 및 서비스 로봇, 초고속 네트워크 또는 신흥 시장을 위한 인프라에 대해 이야기할 때 이들 모두는 수많은 자본을 필요로 한다. 과거에는 자본과 기술이 비싸서 이러한 프로젝트를 실행 불가능하게 만들었다. 그러나 갑작스러운 기술 혁신이 가격 대비 성능을 기하 급수적으로 향상시키고, 이와 동시에 자본 비용은 투자를 더 저렴하게 만들고 있다. 그 결과 우리는 이전에는 이해할 수 없었던 장소에서 삶을 변화시킬 것들을 새로이 구축할 수 있게 되었다.


중국이 아프리카를 변화시킬 수 있는 주된 이유 중 하나도 과잉 자본 덕분이다. 중국의 트렌드를 분석하면, 중국이 엄청난 자금으로 아프리카의 잠재력을 발굴하고 있음을 알 수 있다. 중국은 공장을 폐쇄하고 노동자를 해고하기보다는 아프리카 등에서 메가 프로젝트를 건설할 수 있다. 아프리카와 라틴 아메리카의 일부 지역뿐만 아니라 남미 및 중앙 아시아는 자본 기반이 없기 때문에 생활 수준이 매우 낮다. 높은 최소기대수익률 하에서는, 어느 누구도 이러한 투자를 정당화할 수 없다. 그러나 오늘날 이 새로운 현실은 이것을 가능하게 만들었다.


이러한 저렴한 자본 조건에서 제일 어리석은 행위는 자본 차용자가 역사상 가장 낮은 이자조차 지불할 여력이 없는 프로그램에 자원을 투입하는 것이다. 그것만 피하면 된다. 예를 들어, 10년 전 서브 프라임 모기지에서 일어난 일이 그것이었고, 오늘날은 학생 융자와 서브 프라임 자동차 론에서 일어날 가능성이 있는 일이다.


따라서 실제 도전 과제는 이제 막대한 자본을 엄청나게 사용하는 탄탄한 기회를 찾는 데 있다.


미 트럼프 대통령의 1조 달러 규모의 인프라 제안이 고무적인 이유도 여기에 있다. 1950년대와 1960년대의 주간(interstate) 고속도로와 공항이 미국인들의 삶을 변화시킨 것처럼, 이 새로운 업그레이드는 과거에 그러했던 것과 다르고 더 크게 앞으로 40년을 극적으로 변모시킬 것이다. 조 단위의 미국내 인프라 구축 프로젝트는 과거에는 불가능했을 뿐만 아니라 비용 대비 필요조차 없는 것이었다. 그러나 저렴한 자본의 공급으로 인해 이것은 가능해졌고 필요하기까지 하다.


기업의 경우 자본이 풍부하다는 것은 전략에 대한 접근 방식을 변경해야 한다는 것을 의미한다. 위험을 피하는 대신 리더는 학습 곡선의 일부로 위험을 감수하고 때로는 실패를 받아들여야 한다. 스마트 홈 기술부터 무인 자동차까지 구글이 과감하게 진행하는 것처럼 실험에 투자해야 한다. 혁신적인 신제품과 비즈니스로 이어지는 아이디어를 창출하고 개발하려면 인재가 필요하기 때문에 인적 자원에 대한 대대적인 투자는 기본이 될 것이다.


이러한 트렌드를 감안하여, 우리는 4가지의 미래를 예측할 수 있다.


첫째, 저렴하고 풍부한 자본의 시대에 경쟁 우위의 근간이 급격히 변할 것이다.


수십 가지의 가능성 중에서 승리할 수 있는 하나만 검소하게 선택하는 일에 더 이상 숙달될 필요가 없을 것이다. 앞으로 기업에는 여러 가지 배팅을 동시에 할 수 있는 기회를 충분히 활용하는 대담한 리더가 필요하다. 자사 주식을 되사는 행위를 그만두고, 기업들은 새로운 제품, 새로운 서비스 및 새로운 시장에 자본을 확보하고 투자해야 한다.


자본이 부족하고 값 비싼 경우에 필요했던 높은 최소기대수익률은 이제 낮춰야 한다. 연구에 따르면 지난 10년 간 이 최소기대수익률은 거의 변하지 않았다. 리더들은 실패한 프로젝트를 신속하게 포기할 수 있도록 성과를 면밀히 모니터링하고 성공한 프로젝트에는 투자를 2배 이상씩 늘려야 한다.


둘째, 본질적으로 거의 무료에 가까운 자본에 쉽게 접근할 수 있기 때문에 수익성보다 성장에 초점을 맞춤으로써 시장에서 승리할 회사가 탄생할 것이다.


아마존을 보라! 월스트리트 투자자문회사 스탠스베리(Stansberry)사의 창업자 포터 스탠스베리(Porter Stansberry)가 최근 지적한 것처럼 아마존은 매출액을 800억 달러에서 거의 1천4백억 달러로 두 배 늘렸지만 이익 마진은 2 퍼센트 미만으로 현행 유지되고 있다. 아마존은 회사가 필요로 하는 모든 자본을 빌리는 데 비용이 거의 들지 않기 때문에 기존 사업으로부터의 현금 유동성을 필요로 하지 않는다. 이렇게 아마존은 수많은 새로운 사업으로 뻗어나갈 수 있었다.


놀랍게도 아마존은 지난 3년 동안 신규 및 기존 비즈니스에 170억 달러를 투자했는데, 해당 기간 전체 매출 3천2백억 달러에서 얻은 수익은 단 30억 달러에 불과했다. 아마존의 전체 수익은 50억 달러 미만이지만, 지난 2년간 75억 달러를 빌릴 수 있었고 현재 시가 총액은 거의 5천억 달러에 이른다.


셋째, 자본은 최소한 2030년까지는 풍부할 것으로 보인다.


베인&컴퍼니의 매크로 트렌드 그룹은 2020년까지 금융 자본 규모가 2010년의 가격과 환율로 측정 하여 2010년 600조 달러에서 900조 달러로 증가할 것으로 예측한다. 2025년이 되면 전 세계에는 1조 달러의 금융 자본이 넘쳐 흐르게 될 것이다.


넷째, 개발 도상국들이 점차 세계 금융 자본의 성장에 기여할 것이다.


중국과 인도, 그밖의 개발 도상국가들은 이제 금융 시장을 개발하기 시작했다. 베인&컴퍼니의 연구원은 이들이 2010년부터 2020년까지 세계 금융 자산 증가의 40 퍼센트 이상의 창출을 책임질 것이라고 말한다.


* *


References List :
References
1. Harvard Business Review, March?April 2017, “Strategy in the Age of Superabundant Capital,” by Michael Mankins, Karen Harris, and David Harding. ⓒ 2017 Harvard Business Publishing.  All rights reserved.
https://hbr.org/2017/03/strategy-in-the-age-of-superabundant-capital


2. Daily Wealth, May 4, 2017, “A Bubble in This Sector Could Trigger the Next Financial Crisis,” by Porter Stansberry. ⓒ 2017 Stansberry Research LLC.  All rights reserved.
http://www.dailywealth.com/3535/a-bubble-in-this-sector-could-trigger-the-next-financial-crisis


3. Harvard Business Review, March?April 2017, “Strategy in the Age of Superabundant Capital,” by Michael Mankins, Karen Harris, and David Harding. ⓒ 2017 Harvard Business Publishing.  All rights reserved.
https://hbr.org/2017/03/strategy-in-the-age-of-superabundant-capital